• 최종편집 2020-11-28(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06 14: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고 한원주.png

▲국내 최고령 현역 의사로 활동한 한원주 매그너스요양병원 내과 과장이 향년 94세로 별세했다.

사진은 고(故) 한원주 의사. (매그너스요양병원 제공)

 

 

국내 최고령 현역 의사로 활동한 한원주 매그너스요양병원 내과 과장이 향년 94세의 일기로 별세했다.

경기 남양주 매그너스요양병원과 유족 측은 한원주 매그너스요양병원 내과 과장이 지난달 30일 숙환으로 별세했다고 10월 5일 밝혔다.

지난 9월 7일까지 직접 환자를 진료하던 고인은 9월 중순경부터 노환이 악화해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다가 23일 매그너스요양병원으로 돌아왔다. 자신이 말년을 헌신한 병원에서 생의 마지막 일주일을 지내다가 영면에 들었다.

매그너스요양병원 관계자는 "모든 직원의 정신적 지주였던 원장님께서 돌아가셔서 갑자기 어깨가 다 무너진 것 같다"며 "원장님께서는 마지막까지 반듯한 모습으로 모든 이들의 귀감이 되셨다"고 전했다.

80대 중반의 나이에 요양병원의 의사로서 도전한 고인을 직원들은 예우 차원에서 '원장님'이라고 불렀다.

'사랑으로 병을 나을 수 있다'는 지론으로 환자들에게 정성을 다하는 태도와 '국내 최고령 현역 여의사'라는 이력은 각종 TV프로그램에 소개돼 화제를 일으킨 바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01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내 최고령 현역 의사로 활동한 한원주 과장 별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