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1(수)

"나라와 민족을 위한 애국기도회...CRY FOR KOREA"

10월 14일, 하늘과 땅이 만나는 교회에서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1 08: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나라와 민족위한 애국기도회.jpg

©뉴미니스트리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인 ‘Cry for Korea’가 오는 10월 14일부터 11월 14일까지 매주 월요일 오후 7시 30분에 마포구에 위치한 하늘과 땅이 만나는 교회 본당에서 열린다. 나라와 민족을 사랑하는 젊은이들이 한 뜻으로 모여 기도하는 모임에 필요성을 느껴 이 행사를 주최하게 된 뉴미니스트리는 다양한 영역들의 연결을 통해 효과적인 다음 세대 선교를 이루고자하는 오순절 복음주의 선교단체이다.

 

다양한 색으로 구성된 강사진은 희생과 개척정신으로 무장하는 (사)세계가나안농군운동본부 부총재인 김현철 목사(하늘과 땅이 만나는 교회 담임), 주안대학교 대학원과 침례신학대학교에서 후학을 양성하는 유근재 교수(금란교회 협동목사), 한국 교계의 살아있는 찬양사역자 손재석 목사(새이룸교회 담임), 그리고 청소년 사역의 떠오르는 강자 이승병 목사(정암 유스미션 연구소 소장, 금란교회 청소년부)로 이루어져있다.

 

예배인도는 경배와 찬양의 영성과 실력을 계승한 “워십무브먼트”와 선교적 예배 플랫폼으로 일어나며 신촌 버스킹 사역 및 캠퍼스 사역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왓츠워십 플랫폼”이 맡게 된다.

특별히 공동 주관인 WCM youth는 UN DPI와 함께하는 (사)세계가나안농군운동본부의 다음 세대를 위한 조직으로 한국 젊은이들의 도전의식을 확산 시키는데 그 역할을 감당할 것이라 보고 있다.

 

주최 측에서는 “이번 애국 기도회는 왜곡된 정보 홍수에 지친 청춘들의 무관심한 나라사랑에 기독교적 정신으로 애국정신을 심어주어 희망 있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고자 하는 마음으로 시작하게 되었다”고 전하며. “대내외적으로 갈등과 혼란이 많은 시기인 만큼 나라를 위한 기도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 570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라와 민족을 위한 애국기도회...CRY FOR KOREA"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