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7 12: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병구장로.jpg

▲김병구 장로(바른구원관선교회)

 

 

우리 주님께서는 모든 계명을 함축하는 2개의 계명을 주셨는데 첫째 몸과 마음과 뜻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하고 둘째로 이웃을 자신처럼 사랑하라는 것이다.

이웃을 사랑한다면 이웃의 입장을 생각하고 이웃을 배려하는 것으로부터 시작하는 것처럼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은 하나님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하나님의 생각에 따라 행동하는 것이 아닐 수 없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만을 생각하고 하나님의 생각과 뜻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지 않는 자는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가 아니며 온전한 신자가 아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믿는 진정한 신자는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것을 파악하여 행동하는 것이 몸에 베어 있는 자이다.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주기도문의 초두에서 “나라가 임하옵시고(thy kingdom come)” 라고 우리들의 웰빙을 간구하기 전에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는 나라가 이 세상에 세워지는 것을 기도하라고 가르치신다.

자유대한민국은 일본제국주의가 미국에 항복함으로써 해방을 맞게 되었고 복음주의 크리스천들이 세운 미국식 자유민주주의를 헌법에 도입함으로써 미국 다음가는 하나님의 나라로 독립하게 된 것이다,

 

지난 70여 년 동한 자유대한민국이 최빈국에서 세계 10위의 경제 대국으로 발전한 것은 하나님의 은혜가 아니고서는 있을 수 있는 일이 아니다. 그것은 전 세계가 인정하는 기적이다.

그런데 김일성을 태양신으로 섬기는 주사파들이 하나님의 나라인 자유대한민국을 파괴하는 데 광분하고 있다.

한국교회의 목사 장로 그리고 평신도들이여 제발 하나님의 입장에서 생각해 보자. 어찌 자신의 입장만 생각하여 복을 달라고 은혜를 베풀어 달라고 기도하면서 하나님 나라 자유대한민국이 망해가는 데는 관심이 없는가?

그러한 태도가 과연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만한 태도인가? 하나님의 진노를 부를 태도인가?

 

예수님은 분명히 산상수훈 중에 “나더러 주여 주여 하는 자 마다 천국에 가는 것이 아니요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야만 천국에 들어갈 수 있다”고 분명히 선언하셨는데, 이리 저리 성경 구절들을 편파적으로 인용하여 믿기만 하면 행위가 없이도 천국에 간다고 확신을 가지라고 가르치는 삯꾼 목회자들이여 당신들 때문에 대한민국이 붕괴직전에 놓인 것을 아는가 모르는가?

당신들은 자신들이 그러한 사탕발림 설교를 스스로 믿고 어떤 삶을 살아 왔는가 생각해 보라. 교회당 증축에 심혈을 기울이고 자기 교회가 마치 유일한 하나님 나라인양 교회성장을 위하여 성도들의 희생과 헌신을 독촉했지 하나님의 나라인 자유대한 민국을 위해 제대로 기도라도 한 적이 몇 번이나 되는가?

 

그리고 당신들의 달콤한 구원 설교 한번 믿기만 하면 행위에 무관하게 반드시 천국에 간다는 설교를 하나님 말씀으로 믿는 성도들은 어떤 삶을 살아 왔는가? 대부분의 교인들은 마치 면죄부를 받은 자들처럼 양심 있는 불신자 보다 더 육신적 삶을 살아온 것 아닌가?

회개하라! 그리고 가던 길로부터 돌아서라. 자신의 부와 명예를 쫓던 길로부터 돌아서 하나님의 나라인 자유대한민국을 촉박한 멸망에서부터 구하기 위하여 전 교인들을 이끌고 국민저항운동에 참여하라.

"옥한흠 목사님의 눈물의 회개에도 불구하고"

◆ 김병구 장로는 싱가폴 장로교단 장립 장로, 시카고 '약속의 교회' 은퇴장로로서 바른구원관선교회를 섬기며 기독교신문 '크리스천투데이'에서 칼럼니스트로도 기고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저서로는 <영원한 성공을 주는 온전한 복음>(한솜미디어 펴냄)이 있다.

 

 

 

 

 

 

전체댓글 0

  • 847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은혜 받을 태도인가? 진노를 자초하는 태도인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