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3(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3 14: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 성탄축제.png

 

수원화성행궁 광장에 설치된 대형 성탄 트리에 불이 켜지며 성탄을 알렸습니다.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가 성탄을 기념해 마련한 건데요.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400여 성도가 참여해 예수 탄생을 기뻐했습니다.

성탄트리를 수놓은 형형색색의 불빛은 2019년의 마지막 한 달을 환히 밝혀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습니다. 점등 행사에 앞서 펼쳐진 문화공연은 캐롤과 클래식으로 성탄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습니다.

이날 행사엔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과 염태영 수원시장,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 김수읍 대표회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석해 기독교 최대 축제인 성탄을 축하했습니다.

경기총 최승균 직전 대표회장은 "성탄이 우리의 희망이 되는 것은 우리에게 평화와 화목을 누리게 하려고 예수님이 오셨기 때문"이라며 "올해 처음 불을 밝힌 성탄트리로 하나님의 은총이 온누리에 퍼지길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전체댓글 0

  • 864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총 성탄트리 점등 "온 세상 희망 전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