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6 10: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정철 영어성경학교.png

 

정철영어성경학교의 구호는 “우리아이, 하나님과 동행하는 세계적인 지도자로 키우자!”이다. 어떻게 하면 세계적 리더로 키워낼 수 있을까. 세계적인 지도자를 많이 배출하는 민족을 살펴보자. 바로 유대인이다. 세계 인구의 0.2%밖에 안 되는 그들은 매년 노벨상 수상자의 30%이상을 배출한다. 세계 금융의 80%를 장악하고, 하버드대와 예일대 교수의 50% 이상을 차지한다. 뿐만 아니라 정치 경제 사회 예술 등 거의 모든 분야에서 최고를 달린다. 생각나는 유대인 이름을 꼽아보자. 록펠러, 아인슈타인, 프로이트, 에디슨, 로스차일드, 키신저, 워런 버핏, 빌 게이츠, 마크 저커버그 등 수없이 많다. 도대체 이들의 성공 비결은 무엇일까.

 

바로 유태인이 3500년 동안 지켜오고 있는 쉐마교육이다. 이는 신명기 6장 4-9절에 근거를 둔다. “이스라엘아 들으라 (쉐마).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오직 유일한 하나님이시니, 너는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 [믿음]. 오늘 내가 네게 명하는 이 말씀을 너는 마음에 새기고, 네 자녀에게 부지런히 가르치며 [셩경암송], 집에 앉았을 때에든지 길을 갈 때에든지 누워 있을 때에든지 일어날 때에든지 이 말씀을 강론할 것이며 [하브루타 토론], 너는 또 그것을 네 손목에 매어 기호를 삼으며 네 미간에 붙여 표로 삼고 또 네 집 문설주와 바깥 문에 기록할지니라. [테필린 기도]”

 

유대인들은 이 말씀을 근거로 자녀들이 3~5세일 때부터 모세오경을 암송시키고, 말씀 강론과 토론으로 성경을 가르친다. 하루 세번씩 성구를 넣은 작은 상자인 테필린을 펴놓고 기도한다. 이 모든 행위들은 철저히 가정중심이다. 강력한 '홈스쿨'인 셈이다.

이 때문에 유대인들은 박해를 받으며 세계 곳곳에 흩어져 살아도 굳건한 신앙을 지켜나가고 있다. 천지 만물을 만드신 하나님이 주신 인생 매뉴얼을 가정에서 통째로 암송하고 토론하고 기도하며 살아간다. 유대인들의 교육 자체가 이렇기에 세상에서도 잘 되는 것이다. 그들이 구약만 믿고 예수님을 부정하는 현실이 안타까울 뿐이다.

우리가 유대인에게 배울 것 중 하나는 말씀암송이다. 암기가 아니라 암송이다. 혼동하면 안 된다. 암기는 머리로 억지로 외우는 것이다. 암기한 것은 반드시 까먹는다. 반면 암송은 소리 내어 반복해 읽어 머리에 새겨 넣는다. 암송으로 익힌 것은 좀처럼 까먹지 않는다.

 

유대인들은 13세가 돼 성인식을 치르기 전까지 모세오경을 통째로 암송한다. 그리고 토론을 통해 그 내용을 완전히 숙지한다. 이렇게 머릿속에 새겨진 말씀이 일생을 지배한다. 이 과정을 통해 히브리어에도 능통해진다. 이 암송법은 여호수아 1장 8절에 분명히 나와있다. “이 율법책을 네 입에서 떠나지 말게 하며 주야로 읊조려서 (암송하여) 그 안에 기록된 대로 다 지켜 행하라. 그리하면 네 일이 평탄하게 될 것이며 네가 형통하리라.”

이 유대인 학습법을 영어성경학교에 응용했다. 결과는 놀라웠다. 교회학교는 성공적이었다. 내친김에 집에서 엄마 아빠와 함께하는 홈스쿨을 시작했다. 그림을 보면서 창세기부터 영어성경내용을 영어로 낭송한다. 그렇게 몇 년을 하니 아이들의 입에서 영어가 저절로 열렸고 믿음도 굳건해졌다. 가르치던 엄마 아빠도 영어가 터졌다. 그야말로 '성령충만! 영어능통!”이다.

 

 

 

 

 

 

 

 

 

 

 

 

 

전체댓글 0

  • 501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철 이사장 "성경학교에 유대인 쉐마교육법 벤치마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